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고속道 교통사고 상습 음주운전자 '징역 1년'대전지법, 지난해 4월 중부고속도로 만취 음주 교통사고 운전자에 '실형'
최재호 기자 | 승인 2019.04.09 07:19

지난해 4월 만취 상태로 차를 몰고 고속도로로 들어갔다가 앞서 가던 차량을 들이받아 일가족에게 상해를 입힌 음주운전 전과 6범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형사7단독 나상훈 판사는 위험운전치상 혐의 등으로 기소된 A씨(49)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4월 15일 새벽 1시50분께 중부고속도로 대전 방면 307km 지점에서 혈중알코올 농도 0.161%의 만취 상태로 차량을 몰다 앞서 가던 B씨 차량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운전자 B씨 등 일가족 5명에게 각각 2주간의 치료를 요하는 상해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2008년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음주운전죄로 벌금 500만원, 2010년 대전지법에서 같은 죄로 벌금 250만원을 선고받는 등 음주운전 범행 전력이 총 6회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이미 여러 차례 동종 범죄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경각심을 갖지 못해 다시 술을 마신 상태로 운전하다 범행을 저질렀다"며 "술에 취한 정도도 가볍지 않고, 범행을 인정하고 있기는 하지만 피해자들과 합의를 보지 못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최재호 기자  iecono@hanmail.net.com

<저작권자 © 고속도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시 연제구 배산북로 12번길 27-1 | 서울 본부 : 서울시 용산구 후암동 358-17 대원정사 신관 3층
발행·편집인 : 김완식 010-2428-0878 | 등록번호 : 부산아00254 | 등록일 : 2016.02.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동욱
Copyright © 2019 고속도로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